name hajin
home http://www.withajin.com
subject 때가 된 거 같아요.

새해가 되면 설날에 때 밀러 목욕탕에 가는 것 처럼,

때가 된 거 같아요.

저 이제 다시 사진 찍을래요.


pm.12:55:16 Monday
July.19      
화이팅입니다!
저도 그런 심경의 변화를 주는 때를 맞이하고 싶군요.
name  Pass 
   Prev  귤귤누나! [1] 초롬 
   Next  잘 지내시죠? [1] 친절한민수씨 
   
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E*so